처음으로 위드블로그를 알게 된 것은 인터넷 서핑 중에 위드블로그라는 데서 제품을 제공하여 준다는 것이었다.
제품을 무료로 제공해 준다는 말에 얼름 가입을 했고, 리뷰를 신청했다..

하지만, 나에게 위드블로그에서는 한 동안 연락이 없었다.(ㅠㅠ..  다 거짓말이었던 것인가...) 

그런데, 어느 순간부터 위드블로그에서 하나 둘씩 연락이 오기 시작하는 것이 아닌가...

후후.. 나도 처음에는 당첨이라는 말이 맞다고 생각했으나.. 지금은 아니다..

제품을 받고 그 제품을 사용해 보고 그 제품의 장단점을 써야 되니 선정이 맞는 것이다.. 이 사람이 이 분야에 대해서 잘 쓰겠구나.. 하는 관점에서 제품을 받아 사용하는 것이니.  선정이 맞는 것이다..



그런 의미에서 위드블로그는 다르다.. 다른 마케팅 서비스들에서 제공한 제품들을 받아 보고 쓰는 리뷰들은 대부분 칭찬 일색이다. 하지만, 위드블로그에서는 장점만 쓰지 않아도 크게 제약 받지 않는다. 단점으로 지적한 부분이 있어도 그 리뷰 고쳐주세요라는 말 한마디 없으니까. 말이다..

이런 의미에서 위드블로그는 당첨이 아닌 선정이 맞는 것이다.

앞으로도 이런 위드 블로그가 계속 발전해 나갔으면 한다..(참고로.. 이상하게 난 책과 음반에 치우쳐서 리뷰하게 되는 듯하다.. 나도 주방용품이나 전자 제품 리뷰 잘 할 수 있는데...) 
저는 건강한 리뷰문화를 만들기 위한 그린리뷰 캠페인에 참여하고 있습니다.

+ Recent posts

티스토리 툴바

당신을 잊지 않겠습니다. 그리고, 정치가 썩었다고 눈 돌리지 않겠습니다.